안녕하세요..

 

3월 초, 끝도 없는 회의감에 눌리고, 눌리다 지쳐서 결국 다니던 학교를 자퇴하고 재수하고 있는 재수생입니다.

 

4월 중반쯤.. EBS 문제집들을 사러 서점에 들렀었는데..

 

그 당시 언어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이 너무나도 커서.. 언어영역에 관련된 책들을 전부 뒤져봤거든요.

 

현역때 언어의 기술도 4회독 했었고.. 이근갑, 추경문, 박담.. 등등 여러가지 인강도 접해봤었는데.

 

상대적으로 꽤 효과가 있었던 친구들도 있었던 반면에 저는 그렇지 못했거든요..

 

그런데 나쁜 언어 ㅡㅡ;

 

책 내용을 훑어보는데.. 하하.

 

 당시에 글을 어떻게 읽어내려가야 할까...

 

독해법에 대해서 많이 찾아봤었는데.. 핵심어 독해니, 단락독해니, 뭐니 참 많더라고요.

 

그 중에서 LEET 독해이론을 다루는 두꺼운 책이 있었는데 그나마 조금 도움이 된다는 책이 그 책이였거든요.

 

하지만 본질 자체가 LEET를 다루는 책이다보니.. 수능에 적용하기에는 무리가 있었고, 또 너무 추상적이였기 때문에

 

잘 와닿지도 않았습니다.

 

그런데 나쁜 언어가 그 독해 이론의 핵심 내용을 전부 다루고 있었고, 수능에 최적화되어 있더라고요 ㅡㅡ;

 

왜 지금까지 몰랐던거지.. 싶었습니다.

 

그리고 샀죠. 냉큼 -_-;

 

그때부터 풀기 시작해서, 조금씩 조금씩 진도를 빼다보니 3주차쯤 진도가 끝났습니다.

 

 

그런데 이게 왠걸.

 

독해 이론은 껍데기에 불과하더군요.

 

 

100%의 풀이. + 본격 기출문제집 풀이 까기.

 

항상 듣던 말이었습니다 .기출문제집 해설, 보지 말라고.

 

하지만 보지 않고 어쩌라고. 에 대한 답은 없었죠.

 

근데 있더라고요 여기는.

 

100% 풀이... 정말. 소름 돋았습니다. 분석 하나 하나 되짚어보면서.. 이건 뭐.

 

내가 지금까지 무슨 공부를 해왔었던건지... 멍청한 짓을 해왔군 싶었죠.

 

나쁜 언어를 곱씹으면서 EBS와 기출문제집으로 하루에 3~4지문씩 뜯어먹기 시작했습니다.

 

100% 풀이를 최대한 따라해서 나름대로 해설을 써보고, 답지와 비교 대조 작업을 해봤죠.

 

개판인게 눈에 보이더라고요. 기출문제집 해설이며,  EBS 해설이며.. 전부 그런 것은 아니였지만,

 

아무튼 그런 부분을 찾아낼 때마다 참.. 대단한 느낌이였습니다.

 

그렇게 꾸준히, '질적으로' 공부했고, 6월 모의를 봤습니다.

 

작년 수능때 백분위 70대였던 점수가... 그래도 꽤. 올랐더라고요.

 

분석도 했습니다만.. 물론 아직 더 파고들어야할 부분이 많지만.. 여러 인터넷 사이트를 뒤지고 다니면서

 

학원 강사들의 해설강의와 비교를 해봤는데.. 딱히 들을만 한 내용은 없더라고요. 웃음만 나왔습니다.

 

정말... 나쁜 언어.. ㅋㅋㅋㅋㅋㅋㅋ 제대로 사교육계를 털어버리는 문제집인듯 싶네요. 본질을 관통합니다.

 

물론 아직 한참 멀었고, 실력도 턱없이 부족하다는 것, 잘 알고 있습니다. 더 열심히, 겸손하게, 덤벼야겠죠.

 

하지만 정말 제대로 된 길을 찾았다는 느낌이 들어 감사하다는 말씀, 드리려고요.

 

6월 모의 원점수 96점입니다. 수능은 100점, 받아서, 성적표 올리고 감사하다는 말씀, 다시 드리겠습니다.

 

약속드립니다.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교재 오류에 대해서만 답변합니다. 정보원장 2018.01.15 133440
공지 [필수] 나쁜국어 독해기술, 국정보 방법을 실전 문제에 적용시키는 온라인강의를 소개합니다. 정보원장 2017.07.17 324069
공지 국어정보원 독자회원 인증 안내 정보원장 2016.03.07 215786
공지 누구나 참고할만한 수능 국어영역 가이드 [8] 정보원장 2016.01.08 361264
공지 나쁜국어 독해기술, 국정보는 어떻게 만들어졌나? [5] 정보원장 2015.07.15 268162
공지 고득점시리즈 샘플 보기 및 구매 방법 안내 [14] 정보원장 2013.12.16 301983
4810 누구나 참고할만한 수능 국어영역 가이드 [8] 정보원장 2016.01.08 361264
4809 [필수] 나쁜국어 독해기술, 국정보 방법을 실전 문제에 적용시키는 온라인강의를 소개합니다. 정보원장 2017.07.17 324069
4808 6,9월 평가원 4등급 -> 11월 수능 94점 [3] Pleistocene 2010.11.19 323759
» ★★★★★★★★★재수생입니다.★★★★★★★★★ [2] Heum 2010.06.12 306601
4806 고득점시리즈 샘플 보기 및 구매 방법 안내 [14] file 정보원장 2013.12.16 301983
4805 국정보. 태도의 중요성. [1] 난신이다. 2012.03.17 301215
4804 죽어도 안오르던 점수가 드디어 올랐네요 ㅠ_ㅠ [1] Now and Forever 2010.06.12 283823
4803 나쁜언어 예찬 [1] 언어싱하 2010.10.25 280101
4802 언포자 -> 언어신동 (제가 느끼기엔) [2] candy333 2010.10.09 279975
4801 나쁜국어 독해기술, 국정보는 어떻게 만들어졌나? [5] 정보원장 2015.07.15 268162
4800 구원받은 느낌입니다ㅠㅠ [1] 설묘 2011.01.28 255156
4799 국어정보원 독자회원 인증 안내 정보원장 2016.03.07 215786
4798 교재 오류 수정하세요 (2017. 5. 4. 업데이트) 정보원장 2015.04.25 152533
4797 수능 언어영역 공부방법론(필히 시청 후 기타 질문 등) 정보원장 2011.04.06 147701
4796 교재 오류에 대해서만 답변합니다. 정보원장 2018.01.15 133440
4795 국어의 기술보고 3->6등급 그러나 나쁜국어+국정보로 2등급으로 [2] 서울건국대합격 2010.08.08 124936
4794 만년 4등급이 모의고사 99점으로 [4] 그녀 2010.11.11 123739
4793 수능 100점 ㅎㅎ [8] 밖유리 2009.11.13 122041
4792 국어의 기술, 인강 할거 다하고 드디어 나쁜국어를 만났습니다. [2] 민지강 2010.06.01 118941
4791 나쁜국어를 보고 나서 [2] file 바람머리 2010.12.11 11737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