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3월 초, 끝도 없는 회의감에 눌리고, 눌리다 지쳐서 결국 다니던 학교를 자퇴하고 재수하고 있는 재수생입니다.

 

4월 중반쯤.. EBS 문제집들을 사러 서점에 들렀었는데..

 

그 당시 언어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이 너무나도 커서.. 언어영역에 관련된 책들을 전부 뒤져봤거든요.

 

현역때 언어의 기술도 4회독 했었고.. 이근갑, 추경문, 박담.. 등등 여러가지 인강도 접해봤었는데.

 

상대적으로 꽤 효과가 있었던 친구들도 있었던 반면에 저는 그렇지 못했거든요..

 

그런데 나쁜 언어 ㅡㅡ;

 

책 내용을 훑어보는데.. 하하.

 

 당시에 글을 어떻게 읽어내려가야 할까...

 

독해법에 대해서 많이 찾아봤었는데.. 핵심어 독해니, 단락독해니, 뭐니 참 많더라고요.

 

그 중에서 LEET 독해이론을 다루는 두꺼운 책이 있었는데 그나마 조금 도움이 된다는 책이 그 책이였거든요.

 

하지만 본질 자체가 LEET를 다루는 책이다보니.. 수능에 적용하기에는 무리가 있었고, 또 너무 추상적이였기 때문에

 

잘 와닿지도 않았습니다.

 

그런데 나쁜 언어가 그 독해 이론의 핵심 내용을 전부 다루고 있었고, 수능에 최적화되어 있더라고요 ㅡㅡ;

 

왜 지금까지 몰랐던거지.. 싶었습니다.

 

그리고 샀죠. 냉큼 -_-;

 

그때부터 풀기 시작해서, 조금씩 조금씩 진도를 빼다보니 3주차쯤 진도가 끝났습니다.

 

 

그런데 이게 왠걸.

 

독해 이론은 껍데기에 불과하더군요.

 

 

100%의 풀이. + 본격 기출문제집 풀이 까기.

 

항상 듣던 말이었습니다 .기출문제집 해설, 보지 말라고.

 

하지만 보지 않고 어쩌라고. 에 대한 답은 없었죠.

 

근데 있더라고요 여기는.

 

100% 풀이... 정말. 소름 돋았습니다. 분석 하나 하나 되짚어보면서.. 이건 뭐.

 

내가 지금까지 무슨 공부를 해왔었던건지... 멍청한 짓을 해왔군 싶었죠.

 

나쁜 언어를 곱씹으면서 EBS와 기출문제집으로 하루에 3~4지문씩 뜯어먹기 시작했습니다.

 

100% 풀이를 최대한 따라해서 나름대로 해설을 써보고, 답지와 비교 대조 작업을 해봤죠.

 

개판인게 눈에 보이더라고요. 기출문제집 해설이며,  EBS 해설이며.. 전부 그런 것은 아니였지만,

 

아무튼 그런 부분을 찾아낼 때마다 참.. 대단한 느낌이였습니다.

 

그렇게 꾸준히, '질적으로' 공부했고, 6월 모의를 봤습니다.

 

작년 수능때 백분위 70대였던 점수가... 그래도 꽤. 올랐더라고요.

 

분석도 했습니다만.. 물론 아직 더 파고들어야할 부분이 많지만.. 여러 인터넷 사이트를 뒤지고 다니면서

 

학원 강사들의 해설강의와 비교를 해봤는데.. 딱히 들을만 한 내용은 없더라고요. 웃음만 나왔습니다.

 

정말... 나쁜 언어.. ㅋㅋㅋㅋㅋㅋㅋ 제대로 사교육계를 털어버리는 문제집인듯 싶네요. 본질을 관통합니다.

 

물론 아직 한참 멀었고, 실력도 턱없이 부족하다는 것, 잘 알고 있습니다. 더 열심히, 겸손하게, 덤벼야겠죠.

 

하지만 정말 제대로 된 길을 찾았다는 느낌이 들어 감사하다는 말씀, 드리려고요.

 

6월 모의 원점수 96점입니다. 수능은 100점, 받아서, 성적표 올리고 감사하다는 말씀, 다시 드리겠습니다.

 

약속드립니다.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국정보. 태도의 중요성. [1] 난신이다. 2012.03.17 302855
공지 구원받은 느낌입니다ㅠㅠ [1] 설묘 2011.01.28 256548
공지 6,9월 평가원 4등급 -> 11월 수능 94점 [3] Pleistocene 2010.11.19 325482
공지 나쁜언어 예찬 [1] 언어싱하 2010.10.25 281715
공지 언포자 -> 언어신동 (제가 느끼기엔) [2] candy333 2010.10.09 281374
공지 죽어도 안오르던 점수가 드디어 올랐네요 ㅠ_ㅠ [1] Now and Forever 2010.06.12 285289
» ★★★★★★★★★재수생입니다.★★★★★★★★★ [2] Heum 2010.06.12 308357
597 작가님께 (인증) 조현서333 2022.05.12 151
596 책이 왜 인기를 얻었는지 알겠군요. [1] 과외강사 2022.03.07 1253
595 안녕하세요 작가님 [2] 국어강사포밍 2022.02.23 1220
594 작가님께 [1] Jin0115 2022.02.18 845
593 작가님께 [1] 교대23 2022.01.23 1552
592 솔직히 이 책들이 이렇게 쓰일줄은... [3] 6plist 2021.08.10 4481
591 시험성적뿐 아니라 삶에 변화를 주는 책입니다. [2] 국정보짱 2021.07.18 3438
590 하.. 진짜 눈물남 [1] 다아여엉 2021.07.17 3630
589 독해책으로 최고네요^^ [1] 짱식 2021.06.28 3611
588 리트 공부에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1] 고동희 2021.06.25 3670
587 이거 제가 마음같아선 직접 찾아가서 큰절이라도 올려드리고 싶은데 그럴 수 없다는 사실이 애석하네요ㅜㅜㅋㅋ [3] 국어100점을위하여 2021.05.27 5291
586 나쁜국어 후기 [1] 푸푸라면 2021.05.02 5223
585 나쁜국어독해기술,국정보 2권을 끝내고 나서.. [1] 송우기 2021.03.17 6189
584 조금만 일찍 알았다면 [1] 서초패왕 2021.03.15 5928
583 이책을 내가 고3때 알았ㄷㅓ라면ㅠㅠ [1] 콩아리 2021.01.25 5341
582 나쁜국어 독해 기술 후기 [1] 징찡이 2021.01.14 5319
581 21 수능후기 [1] whan 2020.12.07 6634
580 나쁜국어 후기 나현 2020.12.02 3722
579 후기입니다 sarangipooh 2020.11.09 4071
578 후기 슈타이거 2020.08.17 3980



XE Login